오산노인종합복지관, 7,745명의 온정이 담긴 온기박스로 따뜻한 겨울나세요!

가 -가 +

허현주 기자
기사입력 2021-01-12 [09:14]

 오산노인종합복지관 '온기박스' 키트 모습.    © 오산시민신문

 

오산노인종합복지관(관장 조한석)가 3개월간 모금프로젝트를 진행, 7,745명 기부자들의 온정을 모아 구성된 ‘온기박스’를 지난 5일, 6일 양일간 취약계층 80명에게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온기박스’란 취약계층 노인들을 위해 봉사자들이 직접 뜬 목도리와 손편지를 포함한 겨울용품을 전달하는 사업으로, 오산노인종합복지관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심리적 방역에 비상이 걸린 취약계층 노인들을 위로 하고자 마련되었다.

 

오산노인종합복지관이 지난 2주간 진행한 ‘온기박스-목도리 뜨기, 손편지쓰기’ 언택트자원봉사에는 오산시매화봉사단(회장 박미순), 제우스임직원 가족봉사단이 참여했다. 

 

온기박스를 전달받은 한 노인은 “코로나19로 집에만 있어야해서 힘들다. 힘겨운 시기에 이 목도리와 편지를 받으니 마음까지 따뜻해지는 것 같다. 고맙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박미순 회장은 “코로나19로 힘드신 어르신들이 추운 겨울을 지내시는 데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지속적인 지역사회 나눔을 실천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한석 관장은 “오산시매화봉사단과 ㈜제우스 임직원 가족봉사단분들께 깊이 감사드리며, 코로나위드 시대에 맞춰 지역 내 어르신들의 신체·심리적 방역에 더욱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허현주 기자  master@osannews.net

허현주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오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