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공직자 코로나 혈액수급 위기 속 헌혈운동 전개

가 -가 +

오산시민신문
기사입력 2020-10-23 [10:58]

 오산시가 공직자 사랑의 헌혈 운동을 전개했다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22일과 23일 이틀간 시청 광장에서 올해 10번째 ‘공직자 사랑의 헌혈운동’을 전개했다.

 

이번 헌혈운동은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단체헌혈 취소, 외출 기피 등 헌혈 참여가 급감하면서 혈액 수급이 더욱 악화된 가운데 시 공직자들이 솔선수범해 이를 극복하고 자발적 참여를 유도하고자 추진됐다.

 

특별히 이번 행사에는 오산시 마스코트 ‘까산이’와 대한적십자사봉사회오산지구협의회 봉사원들이 시청사 등을 순회하며 헌혈 참여에 동참해줄 것을 독려했다.

 

오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상황 속에서도 생명 나눔과 봉사 정신을 실천한 오산시 공직자들과 시민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며 “매월 4째주 목~금은 오산시 공직자 정기 헌혈일로 지정하여 운영하고 있으니 앞으로도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대한적십자사 경기혈액원 관계자는 “헌혈자들이 안심하고 헌혈에 참여할 수 있도록 헌혈버스 소독과 함께 채혈직원에 대한 개인 위생관리를 철저히 하고 있다. 긴급하게 수혈이 필요한 환자들이 소중한 생명을 이어가도록 헌혈에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오산시는 코로나19가 확산된 지난 2월부터 매월 헌혈운동을 펼쳐오고 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오산시민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오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