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제6회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고이적어 나빌레라” 성료

가 -가 +

오산시민신문
기사입력 2020-10-19 [14:09]

 

 오산시 제6회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고이적어 나빌레라' 모습.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한글날을 맞이해 문해교육 참여 어르신들이 글과 그림으로 풀어낸 작품을 모아 제6회 오산시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고이적어 나빌레라”를 10월 12일부터 16일까지 오산시청 1층 로비에서 개최했다.

 

이번 전시작품은 지난 9월에 교육부가 개최한 ‘2020 전국문해교육 시화전’에 출품작 중 수상작 12편, 오산백년학글학교 30편, 오산남부종합사회복지관 10편, 오산종합사회복지관 12편 등 수상작 총 64편이다.

작품은 문해교육 학습자들이 자기 삶에 관한 이야기와 세상에 전하는 희망의 메시지가 글과 그림으로 담겼으며, 배움에 대한 열정을 쏟고 있는 어르신들의 감동적인 이야기를 느낄 수 있다.

 

또 코로나19로 지친 가족과 이웃에 대한 위로, 과거 힘들었던 시절 글을 몰라 겪었던 설움, 뒤늦게 배움의 즐거움을 찾고 새 인생을 살아가며 느끼는 행복 등 다양한 감동 스토리도 시화 작품에 담겨있다.

 

문해교육의 중요성과 사회적 인식 제고를 위해 개최된 이번 행사는 작품 전시와 관람객들이 작품을 전시한 늦깍이 학생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남기는 이벤트가 함께 진행됐다.

 

오산시는 지난 2015년부터 오산백년한글학교라는 이름으로 성인문해교육을 운영하고 있다.

 

성인문해교육은 글자를 읽지 못하시는 분들에게 단순히 글자를 읽고 쓰게 하는 수준을 넘어 평생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러한 문해교육은 UN의 지속가능발전목표 SDG4.6(기본적인 문해교육과 수학)의 실현을 위한 노력으로 이번 전시회는 SDGs에 대한 인식과 공감대 확산을 위한 전시도 함께 진행됐다.

 

오산시 관계자는 “뒤늦게 한글을 배우신 어르신들의 서툴지만 정성이 담긴 글과 그림은 세계 어떤 명작보다 더 큰 감동을 준다. 문해교육에 참가하신 어르신들의 작품을 감상하며 배움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

오산시민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오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