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주인 없는 간판정비사업’ 추진

가 -가 +

오산시민신문
기사입력 2020-08-07 [12:03]

 

 오산시청 전경모습.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주인 없이 방치된 간판에 대해 무상 철거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번 사업은 폐업 및 이전 등으로 주인 없이 방치된 위험한 노후간판을 정비해 강풍 등으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과 도시미관을 개선하기 위해 추진된다.

 

오산시는 다음달까지 실태조사를 실시하고 정비(철거)업체를 선정해 오는 10월 본격적인 정비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무상 철거 서비스 신청은 9월 30일까지 신고서 및 간판철거 동의서를 작성해 오산시청 건축과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신고서와 간판철거 동의서는 오산시 홈페이지(www.osan.go.kr)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오산시 관계자는 “방치된 간판정비를 통해 깨끗한 가로환경을 조성하고 강풍피해를 예방하는 일거양득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오산시민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오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