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교육공무직원 퇴직급여 통합관리 추진

교육공무직원 퇴직급여 통합관리 등 개선안 마련

가 -가 +

오산시민신문
기사입력 2020-07-09 [12:05]

 

 경기도교육청 전경모습.  © 오산시민신문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현재 기관별로 운용하는 교육공무직원 퇴직급여(2019년 기준 약 4,500억 원)를 교육(지원)청 단위로 통합관리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통합관리가 퇴직연금 운용·자산관리 수수료 절감과 기관 간 전보 시 발생하는 퇴직급여 적립금 이전, 정산 절차 간소화 등 행정업무 경감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통합관리 추진을 위해 도교육청과 교육지원청 담당자, 학교 행정실장 등 15명이 참여하는 전담팀을 별도로 구성했다. 전담팀은 11월 말까지 가동할 예정이다.

 

전담팀은 이달 10일 첫 회의를 열어 교육공무직원 퇴직급여의 효율적인 관리방안 모색과 관리 주체 분석을 통해 통합관리 등 개선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우호삼 노사협력과장은 “교육공무직원 퇴직급여가 확대됨에 따라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제도 개선안 마련이 필요하다."며 “퇴직급여 통합관리 추진으로 퇴직급여의 안정적인 운용과 학교 행정업무 경감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오산시민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오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