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긴장고조에 따른 전국소방관서 비상근무 실시

가 -가 +

소방방재청
기사입력 2010-05-21 [12:17]


소방방재청(청장 박연수)은 천안함 침몰원인 발표이후 남북간의 긴장이 고조됨에 따라 전국소방관서에서 비상 1단계근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실시하는 비상근무는 5. 22(토)부터 전국의 모든 소방공무원이 특별경계근무에 돌입하여 다중이용시설 등 취약대상에 대한 화재 및 테러예방 집중 감시체제를 강화하고 사고발생시 초동조치 및 소방력 집중투입을 통해 사고수습에 총력대응 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비상근무기간에는 소방관서장이 24시간 정위치 근무를 함으로서 화재 등 각종 재난발생시 직접 현장을 지휘하게 되며 소방공무원 및 의용소방대원 등을 동원하여 재래시장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순찰활동 등을 강화하여 화재예방 및 테러예방활동에 최선을 다하는 한편, 모든 소방공무원은 비상대기근무를 실시하게 되고 사고발생 시에는 비상소집을 통해 사고현장에 소방력을 조기에 집중투입함으로서 국민의 소중한 인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 할 계획이다.
소방방재청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오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