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중앙도서관, 비대면 독서토론 프로그램 ‘고전, 깊이 읽기’운영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오산시민신문
기사입력 2023-07-27 [11:30]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 중앙도서관이 고전을 이해하고 자신만의 창조적인 독법을 완성하는 ‘고전, 깊이 읽기’프로그램을 오는 27일부터 접수한다고 밝혔다.

 

‘고전, 깊이 읽기’프로그램은 고전·인문학 도서를 읽고, 주제 도서에 담긴 배경과 의의를 이해하고 작품에 대한 자신만의 생각을 자유롭게 토론하며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도록 비대면(줌 화상회의)으로 진행된다.

 

단국대학교 교양기초교육연구소의 지원으로 주제 도서의 내용과 관련된 학문을 연구하는 대학 교수진들이 강사로 참여해 참가자들은 전문적이고 다양한 관점에서 도서를 살펴볼 수 있다.

 

오는 8월부터 9월까지 두 달간 매주 월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총 6회 진행될 예정이며, 27일부터 오산시 교육포털 오늘e를 통해 선착순으로 접수한다.

 

평소에 고전과 인문학에 관심이 있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자세한 일정 및 내용은 홈페이지 공지 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현 오산시도서관장은 “2021년부터 시작된 고전, 깊이 읽기 프로그램이 벌써 3년 차를 맞았다. 바쁜 하루를 살아가는 요즘이야말로 인문학의 힘을 통해 스스로 사고하는 힘과 인간다움을 필요한 때이다. 시민들이 이번 강좌를 통해 문화적 갈증을 해소하고 독서의 즐거움과 많은 배움을 얻었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오산시민신문의 다른기사보기

오산시,중앙도서관,인문학,고전읽기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오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