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일사천리로 취약계층 불편사항 해결

가 -가 +

오산시민신문
기사입력 2021-09-24 [12:17]

 오산시 취약계층 불편사항을 해결하는 1472팀.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에서 운영 중인 ‘1472살핌팀’이 출범한 지 10년이 됐다.

 

 

2012년9월, 일사천리로 해결한다는 의미를 담아 신설된 ‘1472살핌팀’은 홀몸어르신,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한부모 가정 등 우리 사회 취약계층의 불편사항을 해결하기 위한 오산시의 대표적인 생활밀착형 복지사업이다.

 

집수리 봉사단에서 시작된 ‘1472살핌팀’의 주요 업무는 집수리와 관련된 각종 생활불편민원을 해결하는 일이다. 전기, 수도, 냉·난방, 창호 등 다양한 설비의 고장사항을 수리해 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있으며, 위탁이 아닌 전문 기술이나 관련 지식을 가지고 있는 공무원이 직접 현장에 나가 서비스를 제공함으로 시민들에게 더욱 신뢰를 받고 있다.

 

연평균 600여 가구를 방문해 약 1,200건 이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매년 이용건수가 증가해 지난해 코로나19로 사회적 활동이 제약되는 상황에서도 총 625가구를 방문, 1,302건의 서비스를 제공했다. 

 

올 9월부터는 시민들이 간단한 집수리를 직접 할 수 있도록 집수리 및 공구 사용법을 교육하는 DIY 교육장을 운영하고 있다. DIY 교육장에서 제공하는 교육은 생활 공구 대여서비스와 연계한 공구 사용법, 세면대·싱크대 등의 수전 설비 및 조명·콘센트 등 전기 설비 수리 방법 등이며 앞으로 수요에 따라 더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우리 사회 소외계층을 살피는 데 지금보다 더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단순 민원처리가 아닌 행복과 감동을 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오산시민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오산시,1472팀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오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