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합동점검 실시

가 -가 +

오산시민신문
기사입력 2021-09-23 [11:41]

 오산시와 오산경찰서가 공중화장일 불법촬영 함동점검을 실시했다.   © 오산시민신문


여성친화도시를 준비하는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여성들이 안심하고 공중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불법촬영 집중점검에 나섰다고 밝혔다.


오산시는 지난 16일 오산경찰서 여성청소년계, 오산역과 협조해 유동 인구가 많은 오산역환승센터, 오산대역 및 오색시장의 공중화장실에서 불법촬영 합동점검을 실시했다.

 

이를 지켜보던 시민은 “이렇게 불법촬영 점검을 하는 것을 직접 목격하니 화장실을 이용하는 데 불안함이 줄어든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공중화장실 점검을 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산시는 전담인력을 채용해 공중화장실 및 민간화장실 불법촬영 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여성친화도시에 어울리는 여성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안심화장실 조성사업을 진행 중이다.

 

더불어, 디지털 성범죄로 인한 피해 발생 시에는 경기도디지털성범죄피해자 원스톱지원센터(☎ 1544-9112)로 연락하면 피해상담, 피해영상 삭제, 수사연계 지원 등이 가능하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오산시민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오산시,오산경찰서,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오산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